WATERMELON CUTTING

​수박썰기

2016 <그 집> 전시에서 선보인 설치/퍼포먼스

가방을 만들기 시작하고 1년. 나는 생각보다 가방을 잘 만드는 사람이었고 여기저기에서 가방 주문이 들어오자 취미였던 가방 만들기는 실무적인 노동이 되었다. 스트레칭 없이는 몸과 마음이 금방 굳어버렸다.

가방을 만들고 남은 찌꺼기를 모아 가방의 크기를 키워봤다. 사람들이 들어올 수 있는 가방. 그 안으로 들어온 관객들에게 정성스럽게 수박을 잘라주었다.

수박썰기 설치 전경

설치 내부 전경

수박썰기의 관객

수박썰기의 관객

수박썰기 퍼포먼스

수박썰기 후